화성시, 12억 상당 은닉재산 발굴

16년간 방치된 토지 소유권 확보

성민수 | 기사입력 2020/08/14 [13:10]

화성시, 12억 상당 은닉재산 발굴

16년간 방치된 토지 소유권 확보

성민수 | 입력 : 2020/08/14 [13:10]

화성시, 12억 상당 은닉재산 발굴


[세종타임즈] 화성시는 지난 2004년에 아파트 사업시행자가 토지개발사업을 완료하고도 최근까지 소유권보존등기를 이행하지 않아 16년간 미등기 상태로 방치되어 있던 토지를 재산관리팀에서 찾아 시로 소유권보존 등기를 완료 했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토지는 봉담읍 소재 아파트에 진출입하는 공공시설로 면적은 4,622㎡이며 공시지가는 약 12억원 상당이다.

화성시는 지난 6월 숨겨진 토지를 찾기 위해 토지개발사업 관련자료 조사를 실시했다.

시는 공간정보시스템에 시유지 레이어를 추가 도입해 토지개발 완료 사업 인접 공공시설이 우리시 미 소유인 부지를 선별했다.

그 결과 봉담읍 상리 651-1번지 외 5필지가 현재까지 화성시로 소유권 보존등기를 이행하지 않아 미등기 상태로 남아있는 것을 확인하고 지난 7월 소유권 보존등기를 완료했다.

김선영 화성시 회계과장은 “토지개발사업 완료 이후 현재까지 시로 소유권 등기가 이행되지 않은 공공시설 재산을 지속 발굴 예정”이라며 “시 자산 증대에 기여한다는 자부심과 사명감으로 공유재산 관리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8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