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과수화상병 방제를 위한 약제 살포 실시

한석훈 | 기사입력 2020/03/30 [09:31]

영양군, 과수화상병 방제를 위한 약제 살포 실시

한석훈 | 입력 : 2020/03/30 [09:31]

영양군, 과수화상병 방제를 위한 약제 살포 실시


[세종타임즈] 영양군은 “코로나19”방역을 위해서 힘쓰는 가운데 식물방역법상 법정 금지병인 과수화상병을 사전에 방제할 수 있도록 과수 농가들을 적극적으로 독려하며 현장지도를 강화해 방제 시기 및 살포요령 지도에 앞장서고 있다고 밝혔다.

영양군은 관내 사과 · 배 재배농가 530농가를 대상으로 작목반 별 희망하는 약제 3,600세트를 지난 16~17일 양일간 배부했다.

과수화상병은 “코로나19”처럼 전염성이 매우 강하며 마치 불에 타서 화상을 입은 것처럼 검거나 붉게 마르는 증상이며 현재까지 뚜렷한 치료방법이 없어 사전 방제로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올해는 기온이 높아 평년보다 발아시기가 6~8일가량 빠를 것으로 예상이 되어 과수농가는 약제 살포 시기 설정에 어려움이 있어 이를 해소하기 위해 영양군농업기술센터는 별도로 제작한 화상병방제력 및 리플릿 등을 배부하고 현장에서 직접 방제 방법과 시기를 지도하고 있다.

임숙자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현재 영양군은 코로나19 청정지역을 지켜내고 있는 것처럼 화상병으로부터도 청정영양 이미지 제고를 위해 노력할 것이며 화상병뿐만 아니라 다양한 영농정보 서비스도 준비되어 있으니 적극 활용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