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 송림공원에 코로나 무균소독실 추가 설치

하동군, 송림공원 입구 추가 설치 ‘2곳 운영’…관광철 지역민·관광객 안전 도모

진용두 | 기사입력 2020/03/30 [08:40]

하동 송림공원에 코로나 무균소독실 추가 설치

하동군, 송림공원 입구 추가 설치 ‘2곳 운영’…관광철 지역민·관광객 안전 도모

진용두 | 입력 : 2020/03/30 [08:40]

하동 송림공원에 코로나 무균소독실 추가 설치


[세종타임즈] 하동군은 봄철을 맞아 송림공원을 찾는 관광객의 코로나19 예방 및 안전을 위해 무균소독실을 추가 설치했다고 30일 밝혔다.

송림공원은 아름다운 섬진강과 노송이 어우러져 천연기념물 445호로 지정된 산림문화자산으로 화개장터 십리벚꽃길로 가는 길목에 위치해 주말이면 2000여명의 관광객과 지역민이 찾고 있다.

이에 따라 군은 코로나19가 확산한 이달 초 송림공원 입구에 무균소독실 1곳을 설치한데 이어 본격적인 상춘시즌을 맞아 1곳을 추가 설치해 2곳을 운영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송림공원에 무균소독실을 설치·운영함으로써 외부에서 유입되는 코로나 바이러스를 효과적으로 차단해 지역민은 물론 관광객의 안전 도모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