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이영세 부의장 '한방 난임치료 지원 조례 제정 추진'

13일 행정복지위 주최로 열린 간담회서 한방 난임치료 지원방안 논의

박은철 | 기사입력 2020/02/13 [16:16]

세종시의회 이영세 부의장 '한방 난임치료 지원 조례 제정 추진'

13일 행정복지위 주최로 열린 간담회서 한방 난임치료 지원방안 논의

박은철 | 입력 : 2020/02/13 [16:16]

‘세종시 한방 난임치료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간담회’ 개최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의회 이영세 부의장은 13일 행정복지위원회 주최로 열린 ‘세종시 한방 난임치료 지원에 관한 조례 제정을 위한 간담회’에서 “한방 난임치료의 효과성과 장점에 대한 검증된 데이터를 토대로 시행 규칙과 예산 규모 등 세부적인 검토를 거쳐 정책 수혜자들이 만족할 수 있는 조례안을 제정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한방 난임치료 지원 조례 제정에 앞서 정책 수혜자인 난임 부부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치료 방식의 다양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는 세종시의회 이영세 부의장, 채평석 행정복지위원장, 손현옥 의원을 비롯해 세종시 관계 공무원들과 세종과 충남지역 한의사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영세 부의장은 조례 제정 취지에 대해 “난임은 개인 문제라는 기존 인식의 틀에서 벗어나 저출산 위기 극복이라는 사회적인 관점으로 바라봐야 한다”며 “한방 난임치료 지원을 조례로 제정해 양방과 한방을 병행하는 난임치료를 여건에 맞게 선택할 수 있도록 지원하자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참석자들은 조례 제정의 필요성은 물론, 지원 대상 범위와 예산 규모, 한방치료비 책정과 한방치료 효과성 측정 등 조례 제정에 필요한 사안들에 대해 다각적으로 논의했다.

이 과정에서 한방 난임치료 지원대상 범위와 치료비 책정, 중복치료의 기준과 효과성 검증 데이터 등에 대한 보다 세밀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기되기도 했다.

이영세 부의장은 “여성친화도시를 지향하는 세종시가 조례를 통해 한방 난임치료를 지원하는 것은 고통 경감 차원에서 분명히 의미 있는 일이 될 것”이라며 “보건소와 한의사회 등 관계자들과 세부적인 사항들은 충분히 협의해서 난임 부부들을 위한 실효성 있는 조례안 마련에 힘쓰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또한 손현옥 의원은 “출산 장려 차원에서 충분히 추진해볼 만한 정책 사업으로 보인다”며 “조례 시행규칙 등 세부 항목에 대해서는 각계각층의 의견을 수렴해서 별도로 정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채평석 행정복지위원장은 “추후 해당 조례가 발의된다면, 위원회 차원에서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조례 제정이 긍정적으로 검토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