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오는 30일까지 강도 높은 공직감찰활동 편다

한석훈 | 기사입력 2020/01/20 [09:41]

증평군, 오는 30일까지 강도 높은 공직감찰활동 편다

한석훈 | 입력 : 2020/01/20 [09:41]
    증평군

[세종타임즈] 증평군이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20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본청과 직속기관, 사업소, 읍·면 등 군 소속 직원과 출연기관을 대상으로 공직감찰 활동을 강도 높게 전개한다.

2개반 8명으로 구성된 감찰반은 금품·향응 수수 등 공무원 청렴의무·청탁금지법 위반행위와 설 명절 종합대책 이행상황, 소극행정·민원처리 지연 행태 여부 등을 면밀히 살핀다.

근무지 이탈 등 복무점검도 병행하며 위반사항 적발시 무관용 원칙에 따라 현장에서 확인서를 징구하고 경중에 따라 처분한다.

특히 오는 4월 15일 치뤄지는 21대 총선분위기에 편승해 정치적 중립 의무를 위반하는 공직자에 대해서는 엄정처분한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공직자로서 책임감 있는 분위기를 조성해 군민들로 부터 신뢰받는 공직 문화를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8
1/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