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사물인터넷 활용 스마트 횡단보도 시민이 만든다

한결초 학부모 등 참여 주민토론회.첨단기술적용방안 구체화 추진

박은철 기자 | 기사입력 2019/08/22 [08:19]

세종시, 사물인터넷 활용 스마트 횡단보도 시민이 만든다

한결초 학부모 등 참여 주민토론회.첨단기술적용방안 구체화 추진

박은철 기자 | 입력 : 2019/08/22 [08:19]

▲     © 세종타임즈


[세종타임즈] 세종특별자치시는 시민참여 협업 프로젝트인 스마트 횡단보도 구축을 구체화하기 위해 학부모와 주민이 참여하는 정책토론회를 오는 23일 한결초등학교에서 개최한다.

스마트횡단보도는 스마트 LED 바닥경광등, 운전자 감속유도장치, 말하는 스마트횡단보도 알림이, 스몸비 깨우기 등 다양한 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해 보행자 안전성을 제고할 수 있다.

이번 사업은 ‘시민안전’과 관련한 지역 문제를 시민이 주체적으로 참여해 해결하는 ‘시민주권’ 참여 프로젝트로, 기획·설계·평가·분석 등 사업 전 과정에서 시민의 의견을 반영, 첨단기술 적용 방안을 구체적으로 다듬어 갈 계획이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한국생산성본부가 시민참여 협업방법을 설명하고, ㈜ITS가 사업관련 기술적인 내용을 설명한 후 학부모 및 주민의 의견을 듣고 구체적인 실현방안을 토론이 진행된다.

참여 대상은 한결초등학교 학부모 및 지역 주민으로, 이외에도 스마트 횡단보도에 관심 있는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김태오 교통과장은 “스마트횡단보도 구축사업은 사물인터넷 기술 등 첨단기술을 적용한 성공적인 모델을 창출하는 것만큼 지역 구성원들이 사업추진 전 과정에 적극 참여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시민들이 사업을 주도하고 시는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갤러리
제주도 7
1/3
광고
광고
광고